name
언론보도
제목 [매일경제] 남양주 첫 번째 ‘더샵’.‥포스코건설 `더샵 퍼스트시티` 단지 내 상가 ‘분양
작성자
작성일자 2020-12-10






원본보기
단지 배치도 [사진 = 포스코건설]
'남양주 포스코건설 더샵 퍼스트시티'가 상가를 분양한다. 상가가 들어서는 일대는 4100여 세대 미니신도시를 품고 있는 중심상가 입지로 관심이 예상된다.

9일 상가 업계에 따르면, 남양주 진접 일대에 위치한 '남양주 더샵 퍼스트시티'는 서울 인근 입지에 출퇴근이 수월한 직주근접 아파트로 평가받는다. 사통팔달 교통망과 함께 다양한 교통 호재 또한 예고돼 있어 서울 접근성이 더욱 좋아질 것으로 보인다.

남양주시는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 B노선, 별내선(8호선 연장), 진접선(4호선 연장) 등 철도 및 도로 교통 분야에서 다양한 호재가 예정돼 있다. 특히 상가가 위치한 진접읍에 4호선 연장 ‘진접선’이 2021년 5월 개통할 예정으로 눈길을 끈다.

진접선(4호선 연장)은 ‘당고개역(서울 노원구)’에서 ‘별내∙오남지구’를 거쳐, ‘진접지구’까지 연결되는 총 길이 14.7Km의 노선이다. 이 노선을 통하면 서울지역 인근으로의 출퇴근이 획기적으로 단축된다.

더샵 퍼스트시티 단지내 상가는 더샵 브랜드 프리미엄과 서울 접근성으로 화제를 모았는데, 남양주의 첫 번째 더샵 브랜드 상가라는 희소성을 갖췄다. 무엇보다 남양주 더샵 퍼스트시티 상가는 단지 내에 자리 잡고 있어 입주민의 배후 수요를 독점할 수 있다는 것이 장점이다.

단지 내 어린이집과 단지 앞 병설유치원, 부평초등학교 등도 위치해 있어 사실상 단지 내 생활권이 가능하다.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생활화됨에 따라 단지내 상가를 통해 원스톱 생활인프라를 누릴 수 있다는 점 또한 큰 매력으로 부각되고 있다.






또한 2419가구가 들어서는 대단위 단지 독점 상권에 남양주 지역의 대형 개발 프로젝트도 예고돼 있어 미래 투자 가치 또한 높다.

남양주는 수도권 동북부 최대 주거벨트로 변화의 바람을 예고한 가운데 이를 위해 서울과 수도권 전역을 잇는 교통계획도 진행 중에 있다. 남양주는 지하철 8호선 별내선 연장사업과 서울 당고개역에서 진접을 잇는 4호선 진접선 연결사업,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B노선 건립사업까지 계획하고 있다. 이를 통해 서울과 수도권을 잇는 교통망을 확충해 더욱 뛰어난 접근성을 갖추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여기에 상가 인근 1Km 이내에 이미 완성된 도심 인프라를 누릴 수 있다. 단지 내 물놀이장 인공폭포 및 생활 커뮤니티를 누릴 수 있다. 특히 남양주3기 초특급 상권이라고 할 수 있는 GS마트 또한 입점했다. GS후레쉬마트가 입점을 확정했는데 이는 스트리트형 상가로 구성된 장점을 살려 외부고객도 유치하겠다는 계획이다.

통상 상가의 분양 성패는 외부고객을 얼마나 끌어오느냐에 따라 달려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외부고객의 유치에 특화된 형태가 바로 이 스트리트형 상가인데, 스트리트형 상가의 경우 기존 배후수요는 물론 인근을 오가는 유동인구의 유입 또한 기대할 수 있다.

상가의 입지는 각종 프랜차이즈, 약국, 편의점, 카페, 마트, 피자집, 네일아트, 패스트푸드 등이 입점하기 좋은 위치다. 아울러 은행, 편의점, 분식, 베이커리, 동물병원, 커피전문점, 코인세탁소 등 입점 제한이 없어 다양한 상업군의 구성을 기대할 수 있다.

홍보관은 구리시 인창동 676-7에 마련돼 있으며, 현장은 남양주시 진전읍 부평리 653에 있다.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사전예약을 하면 상담을 받을 수 있다.

[MK 부동산센터]